“졌지만 잘했다”
‘졌지만 잘 싸웠다’는 말은 바로 이런 경기를 두고 하는 말이었다. 한국 남자테니스의 희망 정현(19, 세계랭킹 69위)..
오늘 킥오프…대학풋볼 열린다
달력이 9월로 넘어가는 것과 함께 풋볼의 계절이 돌아왔다. 대학풋볼은 이번 주, NFL은 다음 주에 차례로 막을 올려 앞으로 ..
“PGA투어 멤버십 땄어요”
지난 시즌 웹닷컴투어에서 뛴 5명의 한인골퍼가 2015~16시즌 PGA투어의 멤버십 카드를 획득했다. PGA투어의 2부투..
‘지존 결정’ 격전장 됐다
PGA투어의 시즌 마감 페덱스컵 플레이오프가 세계 남자골프의 지존 자리를 놓고 ‘3웅’이 펼치는 치열한 격전장으로 변해가고 있..
-세계육상- 자메이카, 남자400m계주 4연패…볼트 3관왕
자메이카가 세계육상선수권대회 남자 400m 계주 4연패에 성공했다. 400m 계주 4연패를 달성하는 동안 늘 핵심 멤..
손흥민 토트넘 이적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뛰던 손흥민(23)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이적이 공식 확정됐다. 토트넘은 28일 구..
볼트, 또 한 번 ‘번쩍‘
[베이징 세계육상선수권] 번개가 두 번 쳤다.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가 100m에 이어 200m에서도 저스틴 게이틀..
‘200m 여왕’ 필릭스 400m서 우승
세계육상 ‘200m의 여왕’ 앨리슨 필릭스(30)가 400m로 전향해 우승을 차지했다. 필릭스는 27일 중국 베이징 국립..
“일 내고 프레지던츠컵 가자”
플레이오프서 일 한 번 내볼까. 뉴질랜드 출신 한인선수 대니 리(25, 이진명)가 PGA투어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1차전인..
볼트 19초55로 200m 4연패… 첫 두자릿수 金 획득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번개'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의 금빛 질주가 이번에도 이어졌다. 볼트는 27일(한국시간..
독일 떠나 영국으로?
‘손세이셔널’ 손흥민(23)이 독일 분데스리가를 떠나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새 둥지를 틀게 될 것으로 보인다. ..
다저스 시즌 최악 5연패 늪 탈출
LA 다저스가 선발투수 알렉스 우드의 호투와 저스틴 터너-지미 롤린스의 투런홈런 두 방을 앞세워 약체 신시내티 레즈를 5-1로..
프라이스, 여자 100m 2연패
신장 5피트의 단신 스프린터 셸리 앤 프레이저 프라이스(29·자메이카)가 세계육상선수권 여자100m 2연패에 성공했다. ..
“이제부턴 플레이오프다”
PGA투어의 2014-15시즌이 지난 주말 윈덤 챔피언십을 끝으로 정규 대회 일정을 마무리짓고 이번 주부터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역시 ‘볼트’
[2015 베이징 세계육상선수권] 역시 볼트였다.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가 라이벌 저스틴 게이틀린(33·미국)..

회사안내 | 구독신청 | 독자의견 | 배달사고접수

4525 Wilshire Blvd., Los Angeles, CA 90010 Tel.(323)692-2000, Fax.(323)692-2020
Copyright© The Korea Time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