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한인사회

“재외동포청 서울 선호” 여론조사 논란

건전한 댓글 문화 운영 원칙

댓글 안에 당신의 성숙함도 담아 주세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3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nkd514

    망해버린 동해 작자들처럼 음모 거짓 사기치고는 피해자 뒤통수에대고 저들끼리 히히득거리며 말한다. "당신은 왜사기도 못치나" "누구위해 종을 울리나" ㅋㅋㅋ! 언제부터 너거들이 그렇게 잘살게되었나? 배은망덕 파렴치 사악한 작자들! 캭- 퇫 !

    03-27-2023 16:19:26 (PST)
  • nkd514

    비교적 최근 한국 위상이 높아지다 보니 각국의 재능자들이 대거 한국으로 몰려오고있는실정이다. 어찌보면 좋은일이다. 그러나 외국재능자들이 웃으며한국왔다 울고가는 경우가 곳곳에서 노출되고있다. 울고가는 그들중에는 많은시간들여 한국문화공부하여 한국사회인정 받았으나 그 방면 주최자의 고의적인 따돌림으로 인생 처참하게 무너지는경우도 있는것 같다. 이들은 결국 한국에서 집단따돌림 당하여하나 어디가서 하소연 할때도없다. 외국애 교민들 이용만한다. 한국이 외국인, 교민들 이용하여 자신들 배채우려사악한 집단으로 변하였다.

    03-27-2023 16:12:54 (PST)
  • nkd514

    동포청의 동포갈라치기 음모 걱정한다. 어디서하든 당신들 돈먹기 게임아닌냐 왜 동포언론 이용하나? 동포인사 거론말고 물 좋아하는 당신들끼리 서울보다 백령도, 울릉도, 독도, 아니면 동백흑산도등 쥐.바퀴벌래 버글 버글 지옥 지하 단칸방 같은곳이 큰돈먹기 풍수에 좋다하더군. 음모 거짓 사법농단 사기탄핵원천무효!

    03-26-2023 22:39:52 (PST)
1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남가주 날씨(°F, 화씨)

오늘의 환율

FreeCurrencyRates.com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지사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