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아마존의 성공과 셀러들의 한숨

댓글 12 2018-07-21 (토) 최희은 뉴욕지사 경제팀 차장
댓글 운영 원칙

오늘의 한마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12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dakshang

    프라임 회원 혜택을 받으려면 회윈비 약 110불이 들어갑니다. 회원에게 각종 혜택을 부여 하는데 이것 역시 셀러의 피해죠. 그리고 빠른 배송이라는 명분이 있지만 원래 신속한 배달이 온라인의 특성일진데 비회원에는 고의적으로 늦은 배송 등으로 골탕 주며 프라임 회원으로 유도하죠. 한마디로 악덕 회사임다. 약 십여년 골든 멤버였는데 최근 이러한 이유로 다른 온라인 회사 선택하고 보니 플러싱의 경우 3일 만에 구입 물건이 도착됩디다.

    07-21-2018 22:15:48 (PST)
  • kelly

    멍청한 셀러들... 아마존은 장사가 좀 되는 셀러들을 지켜보고 있다 ... 그러다 아마존이 직접 그 물건의 가격 후려쳐 판다 ... 결국 그 셀러도 망하고 기존의 같은 물건 파는 다른 셀러도 망한다 ... 멍청한 개돼지들은 아마존 예찬이나 하지 ~~

    07-21-2018 20:02:48 (PST)
  • iorderbuy

    저도 셀러였습니다. 정말 억울한것은 소비자가 리펀을 요구시 메일이 오는데 "1주일안으로 셀러답장이 없으면 너의 돈을 돌려준다는..." 답장을 보냈지만 돌아온 답은 "기간이 지났으므로 환불" 또 물건은 돌려받지도 못합니다. 2,3번째도 똑간은 일이 반복되어 , 이멜을 상위부서로 보냈지요. "나는 구글메일을 쓰는데 구글에서 내 이메일이 아마존서버로 들어갔는지 확인요청했다. 이멜을 받았는지 아닌지 구글과 싸워라~"라고... 그랬더니 당장 "실수가 있었다"며 환불한 돈을 돌려주더라구요..

    07-21-2018 18:37:34 (PST)
  • Guest

    아마존은 물먹는 하마 입니다. 모든 소상인들 품목까지 취급하니 나중엔 아마존 하나만 남을듯하네요

    07-21-2018 17:49:33 (PST)
  • Guest

    아마존 너무 커졌습니다... 이들의 문어발식 확장은 피해자들을 만들고 결국은 소비자들도 그 대가를 치룰 것입니다.

    07-21-2018 13:59:36 (PST)
1
2
3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오늘 하루 이 창 열지 않음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