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사회

LA도 ‘미투 비상’ 변호사 상담 급증

댓글 6 2018-03-12 (월) 김철수 기자
댓글 운영 원칙

오늘의 한마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6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rosequartz

    얼마전 한인타운 빌딩을 방문 하였는데 엘리베이터안에서 타인종도 있고 한인 여성도 많은데서 한국어로 룸싸롱 다녀온 이야기 떠들던 인간 생각나네요. 무슨 자랑거리인것 처럼 떠들던 못생기고 지저분하게 생긴 입냄새 나던 남자. 정말 진상이던데 이름 알면 그냥 확 미투 하고 싶네요

    03-12-2018 10:59:34 (PST)
  • reader

    저도 거의 20년전에 엘에이 한타에서 보험하던놈 그인간이 한인사회에서 무슨활동도하던데 미친놈이 제가 일시작한날부터 매일 점심같이 먹어야한다고하고 주말에 뭐하냐고 연락오고 그인간 유부남이였는데 당시 제남친이 전화해서 개쪽주고 전 일그만두고 끝났는데 얼굴은 기억나는데 이름이 기억이 안나...예전에 신문에서 그인간 얼굴도 한번 봤는데...

    03-12-2018 09:55:54 (PST)
  • Guest

    겁먹은 회사 사장들 많겠네요

    03-12-2018 08:57:12 (PST)
  • m2la84

    성희롱과 Me too는 다릅니다. 성희롱은 불투정인에게 무차별하게 자행하는 번죄이고 Me too는 갑을 관계에서 을이 갑의 권력에 저항할수 없는 정황이나 어쩔수 없이 받아들일수 밖에 없는 상황을 만들어서 계획적으로 벌이는 범죄이지요. 더악질적이고 인간의 영혼을 말살하는 범죄입니다.

    03-12-2018 08:55:53 (PST)
  • dikim

    한인 회사중에 회식으로 회사를 운영하는 1세대들이 많은데 이런 회사들은 이미 많은 성희롱케이스로 수 당한 회사가 한둘이 아닙니다. 특히 서울서 파견된 지상사 사장들 서울서 하던 버릇 미국서 하다가 수 당하고 망신당한 사람이 한둘인가요? 다행이 미국은 성희롱이 중죄 이고 고발하면 고발인이 대부분이기기때문에 그나마 한국보다는 나은 실정이지요.

    03-12-2018 08:48:14 (PST)
1
2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