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사회

‘싸늘한 주택시장’ 바이어 발길 끊겼다

댓글 11 2022-08-17 (수) 남상욱 기자
건전한 댓글 문화 운영 원칙

댓글 안에 당신의 성숙함도 담아 주세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11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tjsch24

    단언컨데 LA는 집값이 절대로 내려갈수 없다 가진자들의 유일한 보루며 마지막 수단들이 부동산 이기때문에 인플레이션이며 일반적인 경제지표로는 가늠할수 없다

    08-17-2022 22:22:59 (PST)
  • marko

    떨어지겠지..할때 집값은 곧 몇배 상승했다..팩트

    08-17-2022 10:46:01 (PST)
  • dikim

    집을 한채 이상 가진 사람들은 투자용이니 좋은 시점을 기다리는것이고 애타는것은 퍼스트홈 바이어들이지요. 이자율 낮을때는 경쟁이 심해서 못하고 이자율 높으면 돈이 모자라서 못사고 늘 힘들지요. 첫집은 페이먼트 감당할수 있는 집이면 무조건 사는것이 나아요. 그래야 다음번에 집을 살때는 좀더 자기가 원하는 집에 가까운 집을 살수 있지요. 굿럭

    08-17-2022 09:41:57 (PST)
  • yooops

    Free & clear? Don't make me talk about that "hole" I crawled out of, you might just cry. You so defensive. Nobody asked you for home ownership of a decade.

    08-17-2022 09:16:22 (PST)
  • TESLAM

    ㅋㅋㅋㅋㅋㅋㅋ 아 웃겨

    08-17-2022 09:13:34 (PST)
1
2
3


KTOWN1번가 프리미엄 광고

  • 부동산부동산
  • 자동차자동차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지사별 뉴스